• 최종편집 2024-06-14(금)
  • 전체메뉴보기
 
왼쪽부터 김용운 GC녹십자 인재경영실장과 김경래 아주대 부총장이 MOU를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jpg
(좌) 김용운 GC녹십자 인재경영실장, (우) 김경래 아주대 부총장 기념 촬영

GC녹십자는 아주대학교와 첨단바이오헬스분야 혁신인재양성 및 학술 · 연구 교류를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18일 아주대 율곡관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은 김경래 아주대 부총장과 김용운 GC녹십자 인재경영실 실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GC녹십자는 아주대학교가 올해 신설을 추진하는 ‘첨단바이오융합대학’과의 바이오헬스 분야 첨단 융합연구와 보스턴 C&D(Connect & Development) 인큐베이션 센터형 산학협력 모델을 활용해 선제적인 글로벌 인재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혈액제제 알리글로 허가 획득을 넘어 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를 위한 인적 교류 및 공동연구 네트워크 구축 등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혁신인재양성을 위한 3, 4학년 학생 대상 학점 연계형 실무현장 교육 △학부 4학년 졸업 대상 취업 연계형 인턴십 지원 △석 · 박사 대학원생의 공동연구노트 경진대회 △산업체 수요 맞춤형 산학협력 교육과정 기획 및 운영 협력 △양 기관의 공동연구 개발 및 산업체 기술 자문 세미나, 연구 발표회, 초청 강연 등의 교류 프로그램 운영 등이다.


김용운 GC녹십자 인재경영실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산학협력 체계를 강화함으로써 차세대 바이오헬스산업 분야를 이끌어갈 미래인재육성과 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며 “GC녹십자는 실무현장 교육 및 취업 연계형 인턴십을 포함한 다양한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경래 아주대 부총장은 “아주대학교는 최첨단 바이오헬스 분야 연구·교육에 집적화된 최적의 환경을 갖추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현장 수요에 맞는 인력을 양성하고, GC녹십자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협력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GC녹십자 아주대학교 첨단바이오헬스 분야 인재양성 공동연구 업무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