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 전체메뉴보기
 
강형욱 보듬TV.png
사진: 유튜브 강형욱의 보듬TV

강씨는 일명 개통령이라고 불리는, 유명한 반려견 훈련사로 다수의 TV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인지도를 쌓아다.


아이들은 오은영, 개는 강형욱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절대적인 신뢰를 쌓고 있던 그는 최근 회사내 갑질논란 폭로가 잇따라 이어지면서 충격에 휩싸였다.


사건은 퇴직후 미정산된 급여로부터 시작되어 그 불씨는 일파만파로 커져갔다.

이후, 강씨가 운영중인 보듬컴퍼니 회사로부터 갑진논란을 당했다며, 채용 및 구직 플랫폼과 강씨가 운영중인 유튜브 채널의 댓글 등 수많은 커뮤니티에 전에 일했다는 직원들의 폭로가 이어지고 있다.


근무하던 직원들을 마치 소모품처럼 대하였고, 인격모독과 전직원을 상대로 가스라이팅은 물론, 메신저로 그들의 대화를 감시했다고 폭로했다. 메신저는 변호사의 입회 하에 감시에 대한 동의서도 작성했다고 밝혔다.


이어, 명절에는 반려견 배변 봉투에 담은 햄을 받았다고 했으며, 사직서에 비밀유지조항을 넣어 이후 퇴사후 이야기를 하면 민형사상의 처벌을 한다는 내용이 담겨져 있다고 밝혔다.


그들은 강씨가 반려견 훈련 업계에 최상위에 있는 위치여서 매우 두려웠다고 밝히기도 했다.


현재 누리꾼들은 해명을 요구하고 있지만, 강씨는 자신의 입장을 발표하지 않고 있어, 논란은 쉽사리 잦아들고 있지 않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개통령 강형욱 회사 갑질논란 끊이질 않는 폭로 충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