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 전체메뉴보기
 
권지용 0-down-side.jpg
사진 : 지드래곤(권지용) 인스타그램

 배우 이선균씨의 마약 투약 혐의를 조사하던 경찰이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의 마약의 투약 정황을 포착하고, 형사 입건하여 수사중에 있다.

 

경찰은 이선균씨의 마약 사건과는 별개의 사건으로 입건했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지드래곤(권지용)은 지난 2011년 대마초 흡연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 초범에 흡연량이 적었다는 이유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고 풀려난 전적이 있다.

당시 권씨는 일본 콘서트 투어 중에 참석했던 술자리에서 일본인이 담배를 권해 호의 차원에서 흡연을 했다고 소속사 측은 해명했었다.


현재 이씨의 마약 사건과 관련해 유흥업소 직원 1명을 포함해 2명이 입건되어 조사중에 있으며, 작곡가와 재벌3세 ,가수지망생 등 내사(입건 전 조사)를 받고 있다.

 

연예계의 연이은 마약 사건으로 점점 파장에 커지고 있는 가운데 특정 연예인들의 이름이 거론되며 사실 여부의 확인없이 마녀사냥이 커뮤니티에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예계 소속사들은 이번 마약 사건과 관련해 정확한 사실관계 확인없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특정 연예인들의 글을 게시하거나 공유를 하게되면 모욕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등으로 고발 당할 수 있으니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가수 지드래곤 마약 혐의 입건 연예계 초비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