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 전체메뉴보기
 
맵픽-카토그램 화면(이미지 웨이버스).jpg
맵픽-카토그램 화면(이미지 : 웨이버스)

공간정보 플랫폼 기업 웨이버스(코스닥 336060)가 제22대 총선을 앞두고 선거 지도를 손쉽게 제작할 수 있는 맵픽-카토그램을 공개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카토그램은 특정한 데이터값을 기준으로 영역과 모양을 의도적으로 왜곡하는 왜상 통계 지도다. 


선거구별 당선자와 인구분포가 기존 지역별 면적에 영향을 받지 않아 정보를 오해 없이 전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일반 지도에 행정 구역별 인구수나 선거구별 최다득표 정당의 색깔을 표시하게 되면 면적이 넓은 강원도 등 지역이 비슷한 면적의 수도권과 동일한 비중으로 정보를 전달하게 돼 전체적인 데이터 분포를 왜곡할 수 있다. 


카토그램은 이런 정보 왜곡을 경계하기 위해 선거 여론조사 몇 결과지도에 많이 사용돼 왔다. 


하지만 디자인과 제작의 난해함 때문에 일부 주요 언론사와 포털 외에는 손쉽게 이를 활용하기 어려웠다.


맵픽-카토그램은 기본적인 지도를 이미지로 다운받는 기능뿐만 아니라 사용자가 직접 수정할 수 있는 에디터를 함께 제공해 이 같은 문제를 해결했다.


대화형 웹 지도 서비스인 맵픽-카토그램에서는 사용자가 직접 관심 지역을 선택해 해당 지역에 특화된 지도를 확인할 수 있다. 


또 육각형 모양의 지역구를 선택하면 우측에 상세 정보창이 나타나 해당 선거구의 정당 및 후보자들의 득표수, 유권자의 연령별 비율을 보여준다. 


카토그램 외에도 일반적인 행정구역 단위의 선거구 경계를 함께 제공해 읍·면·동별 득표율 현황을 확인할 수 있고, 모든 조회 화면은 SVG와 JPG, PNG 이미지 파일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현재 맵픽-카토그램에서는 지난 선거인 제21대 총선 결과가 역대선거로 제공되고 있다. 


최신 선거는 내달 10일로 예정된 총선 당일의 방송사 출구조사를 반영해 1차로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2차 업데이트는 내달 11일 최종 개표가 완료돼 모든 당선자가 확정된 시점에 반영된다.


웨이버스는 방송사와 언론사에 한해 카토그램을 직접 제작하거나 수정할 수 있는 에디터를 무료로 공개한다. 


전국 단위 또는 광역 단위로 사용자가 당선(예측) 정당 및 후보자를 직접 작성할 수 있다. 


이렇게 제작한 카토그램은 해당 지역의 정당별 의석수 합계와 함께 이미지로 다운받아 뉴스 및 기사에 직접 사용할 수 있다.


맵픽 서비스에서는 이번 선거 지도용 카토그램에 앞서 선거구 획정의 기준과 예외 지역을 알 수 있는 테마 지도를 공개한 바 있다.


김학성 웨이버스 대표이사는 웨이버스의 맵픽 서비스는 클라우드 기반 지도 협업 서비스로, PC 설치형 소프트웨어의 지도 제작 기능을 웹으로 구현했으며, 사용자들은 국가 공간정보를 비롯한 유용한 데이터를 손쉽게 추가하거나 직접 업로드해 사용할 수 있다며 지난해 11월 출시 이후 현재 무료 프로모션을 제공하고 있고, 공공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공공 SaaS 보안인증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웨이버스 맵픽 분석 카토그램 공개 총선 결과 선거 지도 손쉽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